도쿄올림픽의 방사능 안전성 검증 촉구 기자회견

도쿄올림픽의 방사능 안전성 검증 촉구 기자회견

대한체육협회는 한국선수단의 안전을 보장하라!

8월19일 오전, 서울 올림픽공원 세계평화의 문 앞에서 도쿄올림픽의 방사능 안전성 검증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했습니다. 찌는 듯한 날씨에도 많은 기자분들이 오셔서 방진복 퍼포먼스를 기사에 실어주셨습니다. 
방사능 물고기를 우리 선수단이 먹을까 정말 무섭습니다.ㅜㅜ
아래와 같이 기자회견문 공유합니다.

도쿄올림픽의 방사능 안전성 검증을 강력히 촉구합니다.
2020년 도쿄올림픽이 1년여 앞으로 다가 왔다. 하지만 후쿠시마 원전 사고의 방사능 오염과 처리 등 올림픽 안전성 문제가 국제이슈로 제기되고 있다.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는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고준위 방사능 오염수 110만톤의 태평양 방류 계획’의 위험성을 경고했다. 또한 국제 언론과 시민단체들은 꾸준히 ‘방사능 올림픽’에 대한 문제를 제기해왔다.
이런 상황에도 불구하고 도쿄올릭픽조직위는 후쿠시마 원전에서 약 70km 밖에 떨어지지 않은 아즈마 경기장에서 야구와 소프트볼 경기를 진행할 것을 확정하였다. 후쿠시마 원전에서 20km 거리의 J빌리지 축구경기장에서는 성화봉송을 출발시키기로 결정하였다. 더 경악할 일은 ‘후쿠시마산 식재료를 도쿄올림픽 세계선수단에 제공하겠다’는 결정이다.대한민국 청년정당 미래당은 ‘세계 선수단의 방사능 안전성 검증과 근본대책 마련을 촉구하는 3가지 제안’을 하고자 한다.
첫째, 일본 정부는 세계 선수단에게 후쿠시마산 음식 제공 계획을 즉각 철회하고, 선수들의 건강과 안전대책을 제시하라.
둘째, 도쿄올림픽조직위원회는 후쿠시마와 인근 방사능 오염지역에서의 야구·소프트볼 경기 및 성화봉송 계획을 즉각 철회하라.
셋째, 대한체육회는 ‘방사능 안전성 검증을 위한 국제조사기구 설치’를 요청하고, 한국선수단의 안전 보장을 강력히 요구하라.
2019년 8월 19일
청년정당 미래당

We demand a thorough review on the radiation safety of the 2020 Tokyo Olympics

The 2020 Tokyo Olympics is only 1 year ahead. However, issues have been raised continuously on its radiation safety in regards to the Fukushima nuclear accident in 2011 and its aftermath. Greenpeace, an international organization for environmental protection, warned the danger of ‘the plan by the Japanese government to release 1,100,000 (1.1 million) tons of radioactive water from Fukushima to the Pacific Ocean.’ International media and NGO’s including those from Japan, South Korea, Germany, U.K., U.S., and Australia have been warning the Tokyo Olympics becoming ‘radioactive Olympics.’

Despite this situation, The Tokyo Organizing Committee of the Olympic and Paralympic Games has decided to hold baseball and softball games in the Azuma Baseball Stadium, which is only 70 km away from the Fukushima nuclear power plants. They have also decided to begin the torch relay in J Village Stadium, which is only 20 km away from the Fukushima plants. What’s even more shocking is their decision to serve the Olympic athletes with the food produced in Fukushima Prefecture.

We, the Future Party, would like to make 3 suggestions to ensure the radiation safety of the Olympic athletes and urge the concerned parties to find a fundamental solution to this expected disaster.

First, the Japanese government should stop their plan to provide the Olympic athletes with the food produced in Fukushima Prefecture, and come up with an alternative for their health and safety.
Second, the Tokyo Organization Committee of the Olympic and Paralympic Games should immediately withdraw their plans to hold baseball and softball games and to begin the torch relay in the radiation contaminated regions in Fukushima.
Third, the Korean Sport & Olympic Committee should demand the Japanese government to set up an ‘international research organization to ensure the radiation safety’ of the 2020 Tokyo Olympics for the safety of the Korean athletes.

August 19
The Future Party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