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톡방

진심으로 미래당을 위해서...2월뉴스레터를 보고

온라인(플랫폼)
작성자
sungjoonkook
작성일
2020-03-04 16:27
조회
236
2월 비래당 뉴스레터를 보고...

뉴스레터 잘 봤습니다.
공동대표님들과 지역당 대표님들이 고생 하셨습니다.

지금부터 말씀드리는 것은 부모가 자식을 위해 회초리를 드는 심정으로 말씀 드리는 겁니다.
제 꿈은 선량하고 국민의 목소리에 정말로 귀기울이는 젊은 청,장년들이 착한 정치인이 되는데 일조하는겁니다.
미래당의 당원이며, 선배된 입장에서 말씀드리는 것이며, 차분히 생각해 보자는 의미로 말씀 드립는 겁니다.

일전에 글을 올리면서 '미래당'의 젊은 정치인들이 기존의 다른 정당들이 하는 것을 따라가지 마시길 말씀 드렸습니다.
미래한국당 창당이 불법인지, 합법인지를 왜, 우리가 판단해야 하나요?
법치국가 아닌가요?
수고를 하셨는데도 불구하고 미래한국당은 창당 했습니다.
대표님들은 헛수고를 하셨구요.

적법여부를 떠나서 미래한국당의 창당은 잘못된 것이라는걸 아는 사람은 다 압니다.
그걸 굳이 남에 집에 들어가서 그렇게 소동을 피울 필요는 없었다고 봅니다.

물론 그렇게 했던 이유가 있을 겁니다. 저도 그 이유를 어느 정도 알고 있습니다.
여러가지 이유가 있었을 겁니다만 한마디로 말해서 젊은 정치인으로 잘못된 정치를 묵과해서는 않된다는 보이는 이유가 있었겠죠.
그리고 보이지 않는 이유로는 이슈를 만들어서 미래당을 알리고, 미래당 젊은 정치인들은 제대로 된 정치를 원하고 그렇게 하려고 한다.라는 거겠죠.
과연 국민들이 알아 줄까요? 그래서 지지율이 올라가고 있나요?

해방이후 정치인들이 서로 싸우지 않은때가 있습니까?
국민들은 "제들은 맨날 싸워~", "일은 안하고 싸우기만해~", 그래서 이제는 "그러거나 말거나 합니다."라고들 하죠.
하도 싸우기만 하지, 되는게 없으니까 이제는 정치에 무관심하게들 행동 합니다.
국민들은 정치인들이 싸우는걸 싫어합니다. 싸워서 뭔가 국민을 위한것으로 결론난 건 없고, 그저 자기들이 잘났다고 하고만 있기 때문 입니다.
법치국가라는걸 국민들은 너무 잘 알고 있습니다.
법을 만드는 입법부에서 국민들하고는 얘기도 않하고, 자기들끼리만 소통하면서 서로 싸우고만 있습니다.
법에 따라 결론이 나야 되고, 잘못된 법이 있다면 고쳐야 하는 입법부에서 그냥 싸우고 있어요.
그렇다고 뭔가 신선한 정치인들은 돈이나 다른 여건 때문에 기회조차 가지지 못하게 시스템이 되어 있으니, 국민들이 정당을 지지하지 않아서 50%를 넘지 못하는 겁니다.
무당파가 50%가 넘습니다.
"어떤 정당이 당신 맘에 쏙드는 정당인가요?"라고 물으면 80%이상이 "없다."라고 할 겁니다.

맨날 봐온게 싸우는 정치인데, 젊은 신당 미래당도 그래서야 될까요?
옆집에서 좀 않좋은 일을 하면 법에 알리면 되는데, 그 집에 들어가서 그러면 않된다고, 공자왈 맹자왈하면 되는 건가요?

'악법도 법이다.'라고 소크테스는 말하고 사약을 먹었습니다.
싸운다고 해결이 날까요?
싸우면 누가 이길까요? 힘 쎈놈이 이깁니다.
악법은 누가 민들었을까요? 힘 쎈놈이 만들었습니다.
미래당은 힘이 쎕니까? 힘을 기르면 쎄 집니다.
미래당의 힘은 어떻게야 쎄지나요? 자꾸 싸우면 쎄지나요?

정당의 힘은 유권자의 지지에서 나옵니다.
유권자인 국민은 제쳐두고, 언론사나 끼리끼리들만 만나면 지지도가 올라갈까요?

미래당 당원 30명이 당 홍보와 함께 국민들을 찾아가서 지지와 후원을 약속 받는걸 한다고 합시다.
1시간에 3명 지지와 후원을 약속 받을 수 있습니다. 제가 했을때는 5명까지 했습니다만.
1시간에 90명 지지와 후원을 받게 됩니다.
젊은 당원들이니까, 3시간은 가능하다고 봅니다.
그러면 하루에 270명의 지지와 후원을 받는거죠.
1주일에 하루 쉰다고 하고, 한 달을 25일만 계산하면, 한 달에 6,750명의 지지와 후원을 받는거죠.
1년이면 81,000명의 지지와 후원을 받는 겁니다.

후원금은 월 2천만원 정도 되고, 연으로 따지면 2억이 넘게 됩니다.
그러면 힘이 생기지 않을까요?

문제는 과연 지지와 후원을 할까? 하고 의심한다면, 미래당이 국민들에게 비젼을 제시하지 못한다는 겁니다.

저는 개인 임에도 불구하고 지지와 후원을 약속 받았습니다.
1시간에 5명에게서 받았습니다.
제가 어떻게 했는지는 "진심으로 미래당을 위해서...2"번 글에 아주 상세히 겪은 그대로 적어 놓았습니다.

국민들의 성향은 좋은 일에는 많이들 동참 합니다.
요즘도 보시죠? 코로나19에 대한 국민들의 움직임을요.
금모이기 운동때도 그렇고, 삼풍이 무너졌으때, 세월호나 촛불시위, 금강산 땜 사건 때도 그렇고, 2002월드컵때 그랬습니다.
미래당이 앞으로 좋은 정당으로 성장하겠다는 비젼을 제시 한다면 국민들의 지지와 후원을 받게 됩니다.

국민을 만나서 지지와 후원을 받을때 정책에 대한 얘기는 하시면 않됩니다. 하시면 지지, 후원을 아주 조금 받으실 겁니다.
그 이유는 다 아시리라 봅니다.
비젼은 정책이 아닙니다.

저도 혼자서 한 일입니다.
여러분들이 하시면 더 많은 호응을 국민들에게서 받으실 수 있습니다.
장담 합니다.

미래당 여러분 사상누각(沙上樓閣)이라는 말을 아실 겁니다.
지금 미래당은 정당의 기초를 다져야 할때 입니다.
타당의 잘못된 일을 간섭하거나, 타 당의 정책을 비판하고, 미래당이 제시할 색다른 정책을 만드는건 좀 미루시고, 국민들로 부터 지지와 후원을 받으시는데 집중하셔야만 합니다.
이것이 일의 순서라고 봅니다.

여러분은 하실 수 있습니다.
장담 합니다. 반드시 하실 수 있습니다. 의심하지 마삽시요.
전체 0

전체 32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18
학대 사건 터질때만 반짝 관심… 아동법안 절반이 폐기됐다
야메떼해봐 | 2021.01.08 | 추천 0 | 조회 34
야메떼해봐 2021.01.08 0 34
317
[사설] '기업 봐주기' 중대재해법, 이대론 안 된다
야메떼해봐 | 2021.01.07 | 추천 0 | 조회 25
야메떼해봐 2021.01.07 0 25
316
"대깨돈" "대깨부"는 왜 없냐 돈+부동산에 미친 인간들ㅋㅋ feat. NEXT - Money
야메떼해봐 | 2021.01.04 | 추천 0 | 조회 32
야메떼해봐 2021.01.04 0 32
315
의석수 0석 신화 미래당 feat. 듣보잡과 폐기물 덩어리들
야메떼해봐 | 2021.01.03 | 추천 0 | 조회 37
야메떼해봐 2021.01.03 0 37
314
미래당 189호 논평을 읽었다
야메떼해봐 | 2021.01.02 | 추천 0 | 조회 26
야메떼해봐 2021.01.02 0 26
313
"아동학대 신고했더니 위협, 무서워서 신고하겠나요?"
야메떼해봐 | 2021.01.01 | 추천 1 | 조회 40
야메떼해봐 2021.01.01 1 40
312
부모와 자식, 서로에게 독립이 필요하다
야메떼해봐 | 2020.12.28 | 추천 1 | 조회 36
야메떼해봐 2020.12.28 1 36
311
“왜 가난한 사람은 ‘보수’가 되고, 부자에게 투표하나”
야메떼해봐 | 2020.12.28 | 추천 0 | 조회 37
야메떼해봐 2020.12.28 0 37
310
미래당이 내세운 정책 <건강>
야메떼해봐 | 2020.12.26 | 추천 1 | 조회 36
야메떼해봐 2020.12.26 1 36
309
분리수거 왜함? 환경 운운하며 분리수거 집착 이제 할필요없다
야메떼해봐 | 2020.12.25 | 추천 0 | 조회 56
야메떼해봐 2020.12.25 0 56

로그인하세요.

또는    

계정 내용을 잊으셨나요 ?

Create Accou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