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톡방

진심으로 미래당을 위해서...꿈

온라인(플랫폼)
작성자
sungjoonkook
작성일
2020-04-28 16:28
조회
189
"꿈이 무엇 입니까?"라는 질문을 받으면 어떻습니까?
망설여진다면, 또는 단답으로 나오면 그건 꿈으로 착각하는 욕망이기가 쉽습니다.
꿈은 머리와 가슴과 몸에 담아야 합니다.
그래야 가고자하는 길을 정확히 알게 되기 때문 입니다.
그러려면 '내꿈은 뭐지?'라고 스스로에게 자주 물어야 합니다.
정리해서 적고, 종종 읽어 보신다면 더 도움이 됩니다.

어떤일을 할때 계획하고 행동하죠. 같은 의미 입니다.

꿈을 머리에 가슴에 몸에 담기 위해서는 많은 생각을 통해서 계획을 잘 수립해야만 합니다.
여러 사람에게 물어도 보시고, 책이나 매체를 통해서 참고할 정보도 구해서 구체화 시키십시요.

그러면 "실현시킬 방법이 보이게 됩니다."
그리고 행동 하십시요.

우리는 꿈을 향해가는 길에 놓여 있는 작은 목표들을 위해서 그렇게 하고 있습니다.
최종 목표인 꿈을 위해서도 그렇게 하시면 어떨까 합니다.

미래당의 꿈은 여러 당원분들의 꿈에 합이리라 봅니다.

국회의원, 또는 대통령이 되는걸 꿈꾸는 분들도 계실 겁니다.
아니면 그런 당원을 도와서 그런 사람들이 하는 일을 같이 하길 꿈꾸는 분들도 계실 겁니다.
그 밖에도 다양한 꿈이 있을 겁니다.
기둥, 또는 벽돌 몇 장만 있다고 집이 되는건 아니니까요.
그리고 그런 기둥이나 창틀 벽돌등이 갑자기 훅 나오는것도 아닙니다.
미리 생각을 구체화 시키고, 계획을 수립해야 합니다.
그리고 행동해야 합니다.

우리는 자유로운 대한민국에서 자유럽게 살고 있습니다.
헌법에 명시된 평등한 사회라고는 생각지 않습니다.
일한 만큼의 댓가가 주어지지 않고, 진정 원하는 일을 하기에는 제한이 존재하고 있으며, 가진 자들의 부당한 요구나 기득권층의 원칙에 순종하는 세상에 살고 있습니다.
이는 국민의 다양성을 깨달으려 하지 않거나, 깨달았다고 해도 인정하지 않으며, "박애정신"이나 "홍익인간 정신"이 없기 때문 입니다.

미래당의 꿈은 자연 생태계와 같은 인간사회 구현이라고 생각합니다.
자연 생태계를 적자생존 또는 양육강식의 시선으로 보는 이들이 있습니다만, 저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습니다.
다양한 여러 생물이 본분에 맞게 활동하면서 상호간에 조화로운 상태로 살아간다고 봅니다.

여러 당원분들이 생각하시는 미래당의 꿈은 무엇 입니까?
큰 틀에서 보면 제가 생각하는 미래당의 꿈과 그리 차이가 나지 않으리라 봅니다.

미래당의 꿈을 위해 우리는 이제부터 무엇을 해야 할까요?
전체 0

전체 26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52
New 집값안정화 대책 - 대법원과 대검찰청 이전
qwe0123qwe | 02:26 | 추천 0 | 조회 2
qwe0123qwe 02:26 0 2
251
코로나19 - 급여가 아닌 재산 30% 기부
qwe0123qwe | 2020.05.24 | 추천 0 | 조회 42
qwe0123qwe 2020.05.24 0 42
250
<지구 온난화 대책> 근무시간변경( 새벽과 저녁 산업) (1)
qwe0123qwe | 2020.05.20 | 추천 0 | 조회 66
qwe0123qwe 2020.05.20 0 66
249
진심으로 미래당을 위해서...새대교체?개혁? (1)
sungjoonkook | 2020.05.06 | 추천 -1 | 조회 156
sungjoonkook 2020.05.06 -1 156
248
진심으로 미래당을 위해서...꿈
sungjoonkook | 2020.04.28 | 추천 0 | 조회 189
sungjoonkook 2020.04.28 0 189
247
미래당 청소년~청년9~24세의 당내 온라인 모임을 만들어주세요.
abbty231876 | 2020.04.26 | 추천 1 | 조회 182
abbty231876 2020.04.26 1 182
246
진심으로 미래당을 위해서...총선이 끝난후에
sungjoonkook | 2020.04.20 | 추천 2 | 조회 242
sungjoonkook 2020.04.20 2 242
245
아쉽네요 (2)
junbamy | 2020.04.16 | 추천 1 | 조회 377
junbamy 2020.04.16 1 377
244
D-14, 2020년 4월 1일(서른 일곱번째 총선 이야기)
node | 2020.04.01 | 추천 0 | 조회 157
node 2020.04.01 0 157
243
D-15, 2020년 3월 31일(서른 여섯번째 총선 이야기)
node | 2020.04.01 | 추천 0 | 조회 64
node 2020.04.01 0 64
  • Sign up
Lost your password? Please enter your username or email address. You will receive a link to create a new password via email.

로그인하세요.

또는    

계정 내용을 잊으셨나요 ?

Create Account